현대차 완전자율주차 영상 보니... `주차도 출차도 척척`
상태바
현대차 완전자율주차 영상 보니... `주차도 출차도 척척`
  • 이동익
  • 승인 2016.08.2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지난 25일 유튜브(YouTube)를 통해서 공개한 `쏘울 EV 완전자율주차` 영상이 하루 만에 조회수 20만 건을 돌파했다고 26일(금) 밝혔다.



현대자동차 의왕 연구소에서 촬영된 이 영상은 쏘울 EV가 주차부터 출차까지의 과정을 스스로 소화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쏘울 EV에 탑승한 운전자는 차량에서 내린 다음 스마트키로 추정되는 물건으로 명령을 내린 후 유유히 사라진다. 이후 카메라는 아무도 타고 있지 않은 쏘울 EV를 따라간다. 명령을 받은 쏘울 EV는 스스로 지하 주차장으로 진입할 뿐만 아니라, 빈 곳을 찾아 주체적으로 후방 주차에 성공한다. 심지어 출구를 통해 스스로 지상으로 올라오는 모습까지 보여준다.



영상 속 쏘울 EV에 적용된 기술은 `완전자율주차(AVP, Autonomous Valet Parking)`라는 기술로, 현대차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자율주차 기술이다. 운전자 없이 스스로 이동하여 지상/지하 주차공간을 탐색하고, 실내/복합 공간에서 주차는 물론 출차까지 스스로 진행한다. 교통이 혼잡한 지역에서는 주변의 주차장까지 주차대상 공간을 확장해 주차하는 기능까지 갖추고 있다는 것이 현대차의 설명이다.



쏘울 EV 자율주행 자동차는 이 밖에도 다양한 기술을 갖췄다. 현대차그룹이 독자 기술로 개발한 고속도로 자율주행(HAD, Highway Autonomous Driving), 도심 자율주행(UAD, Urban Autonomous Driving), 혼잡구간 주행지원(TJA, Traffic Jam Assist), 비상시 갓길 자율정차(ESS, Emergency Stop System), 선행 차량 추종 자율주행(PVF, Preceding Vehicle Following), 자율주차 및 출차 등 지능형 고안전 자율주행 기술 등이 적용되었다.



한편, 쏘울 EV 자율주행 자동차는 지난해 12월 자율주행 관련 기준이 엄격하기로 유명한 미국 네바다(Nevada) 주로부터 고속도로 자율주행 면허를 취득했으며, 올 1월 초 글로벌 기자단을 대상으로 진행된 시승회에서 완전 자율주행 시연에도 성공하는 등 기술 완성도를 점점 높여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