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CT, 또 한 번의 변화
상태바
렉서스 CT, 또 한 번의 변화
  • 박병하
  • 승인 2017.06.15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렉서스의 컴팩트 프리미엄 해치백 ‘CT’가 또 한 번의 변화를 맞았다.

01.jpg

렉서스는 15일, 보도자료를 통해 CT의 두 번째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글로벌 공개했다. 렉서스 CT는 토요타 프리우스를 통해 검증된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의친환경성 및 우수한 연비, 우수한 승차감과 뛰어난 주행질감, 고급스러운디자인을 프리미엄 해치백의 형태로 구현해 낸, 렉서스의 프리미엄 컴팩트 모델이다.

02.jpg

03.jpg

04.jpg

두 번째 페이스리프트를 맞은 렉서스 CT는 기본적인 디자인의 기조는 기존과 크게 다르지 않지만, 새로운디테일로 마무리하여 한층 현대적이고 세련된 스타일을 갖는다. 라디에이터 그릴은 새로운 형태의 사각형격자무늬를 도입하여 한층 입체적인 감각으로 전면 디자인을 강조한다.

05.jpg

06.jpg

여기에 헤드램프를 위시한 등화류 전반의 디자인도 변경되어, 현행 렉서스 라인업의 디자인 코드에 발을 맞춘 모습이다. 기존에헤드램프 하단에 위치했던 화살촉 형상의 주간주행등은 상단으로 자리를 옮겼고, 헤드램프는 블랙베젤을 적용했으며, 내부의 디자인을 보다 섬세하게 다듬었다. 테일램프는 렉서스의 L자 형상을 강조한 디자인으로 변화했다.

07.jpg

08.jpg

F-스포츠 모델의 외관 디자인도 일부 변경되었다. 특유의일체형 격자 그릴은 여전하지만 범퍼의 디자인이 크게 변경되면서 한층 공격적인 인상을 갖게 되었다. 여기에RC F 이후 도입하기 시작한 히트 블루 콘트라스트 레이어링(HEATBLUE CONTRAST LAYERING) 등의 새로운 외장 색상도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

09.jpg

실내의 경우, 투톤컬러 채용과 함께 센터페시아 상단을 꽉 채운 10.3인치의 대형 디스플레이를 채용한 것이 대표적인 변화내용이다. 또한, 렉서스 CT는페이스리프트와 함께, 렉서스의 선진 안전 장비 패키지인 ‘렉서스세이프티 시스템 +(Lexus Safety System +)’를 채용한 데 있다. 렉서스 세이프티 시스템+는 이 시스템은 보행자 감지 기능은 물론, 추돌을 회피하는 타입의 충돌 예방 장비(Pre-crash Safety)를탑재하며, 차선 이탈 경고 및 방지 기능, 자동 하이빔, 레이더 크루즈 컨트롤, 파노라믹 뷰 모니터 등이 하나의 패키지를이루며, 안전한 운전을 지원한다.

10.jpg

렉서스는 새로운 디테일과 안전 사양을 채용한 CT를 올 가을 중 일본 내수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