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고성능 디비전 N, '벨로스터 N'으로 포문 연다
상태바
현대차 고성능 디비전 N, '벨로스터 N'으로 포문 연다
  • 윤현수
  • 승인 2018.05.03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는 3일, 남양기술연구소에서 자사의 고성능 라인업 'N'의 한국 출범을 알렸다. 아울러 N 런칭후 첫 모델이 될 '벨로스터 N'의 미디어 시승회를 열어 상품성을 직접 체험하도록 했다.

dbfbca3f690999e9c36d4bc5a393b9a3.jpg

고성능 라인업 N은 현대차의 글로벌 R&D센터가 위치한 ‘남양’과 극한의 레이싱 코스이자 현대차의 주행성능 테스트 센터가 있는 ‘뉘르부르크링’의 영문 머릿글자(N)를 따서 이름 지어졌다. N라인업은 글로벌 연구개발 중심인 남양연구소에서 개발돼 세계에서 가장 혹독한 주행 코스로 유명한 뉘르부르크링에서의 치열한 검증과 단련을 통해 탄생하고 있다.

다운로드.jpg

현재 N 브랜드는 WRC 무대를 통해 고성능 자동차 노하우를 지난 5년간 축적해왔으며, 첫번째 판매용 경주차인 'i30 N TCR'이 지난해 7월 선보인 이후 각종 모터스포츠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다. 또한 지난 3월에는 N 디비전 이미지 강화를 위해 모터스포츠 사업부와 고성능 자동차 사업부를 통합한 ‘고성능 사업부’를 신설하고 BMW M 북남미 출신인 ‘토마스 쉬미에라’를 담당 부사장으로 영입했다.

다운로드 (6).jpg

이 날 서킷을 달린 벨로스터 N은 ‘펀 투 드라이브(Fun to Drive, 운전의 재미)’라는 고성능 라인업 N의 철학에 따라 지난해 유럽에서 출시한 i30 N에 이어 개발된 현대차의 두 번째 고성능차다.

특히 벨로스터 N은 현대차가 강조하는 3대 고성능 DNA라 할 수 있는 '뛰어난 코너링 성능'과 일상에서도 불편함을 주지 않는 '범용성 높은 스포츠카', 기본 세팅만으로 서킷을 질주하는 뛰어난 '주행 능력'을 갖춘 고성능 해치백이다.

다운로드 (8).jpg

벨로스터 N은 275마력에 달하는 2리터 터보 엔진과 6단 수동변속기를 장착하여 파워풀한 감각과 운전재미를 선사하며, 런치 컨트롤과 레브매칭, 전자제어 서스펜션, N 코너 카빙 디퍼렌셜 등을 더해 더욱 수준 높은 드라이빙을 제공한다.
 
특히 주요 고성능 타이어 업체인 미쉐린과 피렐리의 고성능 타이어를 탑재하며, 6단 수동변속기 역시 N 모델만을 위해 새로이 튜닝된 제품이다. 또한 가변 배기밸브 시스템을 적용하여 고성능 모델 특유의 감성을 스며들게 했다.

Hyundai-Veloster_N-2019-1600-20.jpg

알버트 비어만 사장은 행사 무대를 통해 "한국에서는 첫 번째로 선보이는 고성능차인 벨로스터 N은 현대차의 고성능 철학과 모터스포츠와의 연계성을 바탕으로 완성됐다”고 전했다. 또한 “벨로스터 N을 통해 한국 고객들에게 운전의 재미를 선사하고, 또한 N브랜드의 팬(Fan)을 만드는 것이 우리의 바람이다”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