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00만원대로 만나는 폭스바겐 플래그십 세단 아테온
상태바
4,800만원대로 만나는 폭스바겐 플래그십 세단 아테온
  • 모토야
  • 승인 2022.05.19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가 오는 5월 31일까지 폭스바겐 ‘신형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 모델에 대한 잔가보장형 할부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폭스바겐의 플래그십 세단, 신형 아테온 2.0TDI 프레스티지 모델을 합리적인 가격과 총소유비용 절감 프로그램으로 운용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특히 이번 금융상품 이용 고객에게는 9%의 할인 혜택이 제공되며, 폭스바겐코리아에서 제공하는 차량반납 보상 프로그램 혜택(최대 100만원 지원)을 더할 시 신형 아테온 2.0TDI 프레스티지 모델을 4,800만원 대(4,887만 7천원)부터 구입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5월 신형 아테온 잔가보장형 할부 프로모션은 연 3.99%의 저금리로 제공되며 최대 32%의 잔가율을 보장한다. 해당 금융상품을 통해 폭스바겐 신형 아테온 2.0TDI 프레스티지(차량가격: 5,590만원, 개소세 인하분 반영 전)’ 모델을 구입할 경우, 60개월의 계약기간 동안 선납금 30%를 내고 월 41만원을 납입하면 된다.

 

더불어 차 사고 시 고객의 수리 부담을 줄여줄 수 있는 ‘바디 & 파츠 프로텍션 (Body & Parts Protection)’ 서비스도 제공된다. 바디 프로텍션 서비스는 금융계약 실행일로부터 1년 또는 20,000km(선도래 기준) 이내에 판금, 도색 등의 복원 수리가 필요한 경우, 고객에게 수리비 기준 100만원 한도 내에서 총 1회에 한해 수리비의 80%를 보상한다. 파츠 프로텍션 서비스 또한 같은 기간 조건 내에 전면유리, 사이드미러, 타이어가 파손되어 부품 교체가 필요할 경우, 각 부품 별 수리비 기준 150만원~200만원 한도 내에서 각각 1회에 한해 수리비의 80%를 보상받을 수 있다.

 

신형 아테온은 우아함과 스포티함을 동시에 갖춘 스타일리시한 패스트백 디자인, 세단의 안락함과 스포츠카와 같은 성능을 넘나드는 강력한 퍼포먼스 그리고 IQ.드라이브, MIB3 디스커버 프로 등 풍부한 안전 및 편의 사양이 탑재된 폭스바겐의 플래그십 세단이다. 여기에 넓은 실내 공간과 동급 최고 수준의 트렁크 적재 공간으로 일상, 여행 등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만족시키는 최적의 공간 활용성을 제공한다.

 

한편 이번 5월 신형 아테온의 잔가보장형 할부 프로모션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 및 구매 상담 신청은 폭스바겐코리아 공식 전시장 및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 및 폭스바겐코리아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 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