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I 코리아, 순수전기 모델 ‘뉴 올-일렉트릭 MINI 컨트리맨’ 사전 예약 실시
상태바
MINI 코리아, 순수전기 모델 ‘뉴 올-일렉트릭 MINI 컨트리맨’ 사전 예약 실시
  • 모토야
  • 승인 2024.05.02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MINI 코리아가 5월 2일 오후 3시부터 MINI 샵 온라인(https://shop.mini.co.kr)을 통해 순수전기 모델로 완전히 새롭게 탄생한 ‘뉴 올-일렉트릭 MINI 컨트리맨’의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뉴 올-일렉트릭 MINI 컨트리맨은 지난 2017년에 출시된 2세대 모델 이후 7년 만에 선보이는 3세대 완전변경 모델이자, MINI 컨트리맨 최초의 순수전기 모델이다. 현대적이고 세련된 디자인, 한층 커진 차체와 보다 넓어진 공간, 혁신적인 디지털 경험 및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강력한 주행성능 등을 갖춰 도심과 아웃도어 라이프를 아우르는 순수전기차로 거듭났다.

외관은 매끈하게 다듬어진 차체 표면과 더욱 커진 휠 아치, 세로형 디자인 요소들이 특징이다. 전면부는 MINI 고유의 독특한 프론트 그릴과 각을 강조한 헤드라이트가 존재감을 높이며, 세로형 리어라이트는 슬림한 형태의 디자인으로 거듭나 차체 후면이 한층 넓어 보이도록 한다. 차체는 이전 세대 MINI 컨트리맨 대비 길이 130mm, 너비 20mm, 높이 60mm, 그리고 휠베이스가 20mm 증가해 소형 SUV로써 한층 여유로운 실내 공간 및 적재 공간을 제공한다. (국내 인증 전으로 차체 크기에 대한 수치는 달라질 수 있음)

실내는 깔끔한 첨단 분위기로 거듭났다. 가장 큰 특징은 대시보드 중앙에 위치한 원형 디스플레이다. 삼성 디스플레이와 협업하여 선보이는 원형 OLED 디스플레이는 최고 수준의 화질과 신속한 반응성을 통해 차별화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MINI의 최신 운영체제인 MINI 오퍼레이팅 시스템 9를 탑재해 TMAP 기반의 한국형 MINI 내비게이션을 비롯한 차량 내 게임 기능, 비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서드파티 앱 등도 이용 가능하다.

뉴 올-일렉트릭 MINI 컨트리맨은 2가지 파워트레인으로 출시된다. MINI 컨트리맨 E에는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토크 25.5kg·m를 발휘하는 전기모터가 전륜에 탑재되며, MINI 컨트리맨 SE ALL4는 2개의 전기 모터가 탑재돼 합산 최고출력 313마력, 최대토크 50.4kg·m를 발휘한다.

MINI 컨트리맨 E는 클래식(Classic) 단일 트림으로, MINI 컨트리맨 SE는 페이버드(Favoured)와 JCW 트림으로 선보여 총 3가지 선택지로 제공된다. 완전 충전 후 주행 가능 거리는 약 310~350km로 예상되며(국내 인증 전으로 WLTP 기준 주행 가능 거리는 433-462km), 가격은 트림에 따라 MINI 컨트리맨 E가 5600-5800만원, MINI 컨트리맨 SE가 6200-6700만원 선이 될 예정이다.

뉴 올-일렉트릭 MINI 컨트리맨의 이번 사전예약은 ‘MINI 샵 온라인(https://shop.mini.co.kr)’에서 진행되며, 오는 6월 이후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MINI 커뮤니케이션 센터(080-700-8000)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