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초의 하늘을 나는 양산형 자동차, PAL-V Liberty

기사입력 2018.02.01 16:0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오는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하늘을 나는 양산형 자동차가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주인공은 PAL-V Liberty. PAL-V Liberty는 두개의 항공엔진을 얹었고 하늘을 날아갈때는 헬리콥터처럼 프로펠러를 사용한다. 차체에는 3개의 바퀴를 적용해 지상에서 주행도 가능하도록 만들어졌다.  

PAL-V Liberty는 주행모드(지상)의 경우 약 160 km/h의 최고 속력을 낼 수 있으며 정지상태에서 100km/h 도달까지 걸리는 시간은 9초다. 비행 모드에서는 200마력의 엔진을 통해 약 180km/h의 최고 속력을 지니고 있다. 자동차 주행 모드에서 비행 모드로 전환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은 약 9~10초며 승차 정원은 2인이다. 참고로 PAL-V Liberty를 운전하기 위해선 자동차 면허증 및 비행 라이선스가 필요하다.  

airport-1.jpg




<저작권자ⓒ모토야 & www.motoy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8419
 
 
 
 
 
  • (주)넥스틴ㅣ등록번호 : 서울-아02108 | 등록일자 : 2012년 5월 7일 | 제호 : 모토야(http://www.motoya.co.kr)
  • 발행인, 편집인 : 김재민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광평로280, 1215호 (수서동 로즈데일오피스텔)
  • 발행일자 : 2012년 5월 7일 | 대표번호 : 02-3452-7658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민    
  • Copyright © 2012 NEXTEEN. All right reserved.
모토야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