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여름휴가는 남해안으로

기사입력 2018.07.24 17: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휴가철은 다가오는데 무더위가 연일 기승을 부리며 불쾌지수를 높이고 있다. 기록적인 찜통더위가 식을 줄 모르는 가운데 많은 이들이 고단해진 심신을 달래줄 휴가지로 바다를 찾는다. 한국관광공사와 SK 텔레콤이 최근 3년 여름철 T맵 검색량 기반 조사 결과 가장 많은 이들이 찾은 곳은 해수욕장이었다. 경포대, 낙산해수욕장 등 널리 알려진 해수욕장이 즐비한 동해안이 여전히 상위권을 유지했고 저 멀리 제주도도 유입량이 많았다. 

00-1.jpg

물론 휴가지라면 관광객으로 북적거리는 것이 당연하겠지만 되도록 번잡함을 피하고 싶은 게 사람 마음이다. 온몸이 익어가는듯한 찜통 더위에 땀으로 흘러내린 수분을 보충해줄 마실 물과 끈적해진 신체를 적셔줄 시원한 물줄기, 그리고 바다 내음 스며든 시원한 바람과 가슴에 기록되는 빼어난 경관까지 갖춘 상대적으로 덜 주목받지만 휴가지로써 부족함이 없는 남해안으로 이번 여름휴가를 떠나보는 건 어떨까? 최근 국토교통부가 남해안의 7개 시, 순 해안도로를 따라 바다 및 해안 경관이 우수한 곳을 골라 선정한 ‘남해안 오션뷰 20’을 소개한다 
 
01-2.jpg
금의시비공원

지붕 없는 미술관이라는 별칭을 가지고 있을 정도로 빼어난 경관을 자랑하는 지역이 전남 고흥이다. 특히 고흥군 끝자락에 위치한 금의시비공원은 거금도의 숨은 보물이라고 불리며 잊지 못할 풍경을 안겨준다. 탁 트인 넓은 바다를 배경 삼아 해안도로를 달리는 것만으로도 한 폭의 그림이 된다. 가까운 곳에 금장 해변도 자리하고 있어 바닷바람을 쐬기에도 적합하다.
 
02-3.jpg
고흥 녹동전망대
 
03-4.jpg
더수연안길 어부림

소록도를 내려다볼 수 있고 뱃사람의 애환을 들여다볼 수 있는 녹동 전망대 역시 남해안에서 손꼽히는 곳이다. 더수 연안길 어부림은 산과 바다의 만남이 이뤄지는 듯하다. 바닷가 주변에 숲이 조성돼 수중미생물이 풍부해지고 그로 인해 그늘이 생기면서 물고기들이 찾아든다. 물속에선 물고기 관광객을 맞이하고 바닷가에선 시원한 바닷바람과 우거진 숲 바람이 공존하는 이색적인 관광지다.
 
04-5.jpg
고흥 지붕없는 미술관
 
05-6.jpg
고흥 우주발사전망대

이 밖에도 고흥의 다도해 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남열리 해안도로의 숨은 노변 전망대 지붕 없는 미술관, 우주여행처럼 짜릿한 다도해 특급 전망대이자 360도 파노라마 오션뷰를 감상할 수 있는 우주발사 전망대 등 고흥은 발길이 닿는 순간 눈길을 뗄 수 없는 경관이 즐비한 곳이다.
 
06-7.jpg
여수 돌산공원 전망대
 
07-8.jpg
여수 가사리습지 생태공원 방조제
 
08-9.jpg
여수 갯가노을 전망대

밤바다의 도시 여수는 노래 가사만큼이나 낭만과 로망이 숨어있다. 여수 밤바다의 진정한 미(美)를 볼 수 있는 야경 명소 돌산공원 전망대를 비롯해 습지와 바다가 어우러진 생명의 땅 가사리 습지생태공원 방조제, 갯벌과 작은 섬들이 맞닿아 있는 해안도로에 위치하여 아름다운 여자만을 바라볼 수 있는 어촌마을 풍경의 전망공간인 여자만의 갯벌 놀이터 갯가 노을 전망대가 심신을 달래준다.
 
09-10.jpg
남해 관음포 첨망대
 
10-11.jpg
남해 다랭이마을

경상남도 남해군은 커다란 하나의 보물섬과 같다. 구국의 명장 이순신 장군의 얼이 깃든 노량 바다가 내다보이는 관음포 첨망대와 등고선을 따라 아름다운 논들의 등고선 다랭이 논밭과 푸른 남해바다가 어우러진 다랭이 마을은 자연이 선물한 한 폭의 수채화다.
 
11-12.jpg
남해 상주은모래비치 전망쉼터

12-13.jpg
남해 독일마을 전망대

에메랄드빛 바다와 반달 모양의 상주은모래비치 전망대는 포크송 그룹 노래 가사에도 큰 영감을 안겨줬던 곳이다. 원로 포크송 그룹 둘다섯이 상주은모래비치 풍경에 반해 ‘밤배’라는 노래를 만들 만큼 감성에 젖게 만드는 곳이다. 독일식 주택의 주황 빛깔 지붕과 마을 앞 바다가 어우러져 외국에 여행 온 듯한 기분을 선사하는 독일마을 전망대 역시 과거 ‘환상의 커플’이라는 드라마 배경으로 비칠 정도로 이국적이면서도 아름다운 풍경을 담고 있다.
 
13-14.jpg
통영 사량도 상도 해안도로
 
14-15.jpg
통영 달아공원
 
15-16.jpg
통영 국제음악당 해상데크

한려해상국립공원 중심에 위치한 경남 통영은 삼천포 방면이 내다보이는 넓은 바다, 다도해 경관이 펼쳐진 사량도 상도 해안도로, 붉은 태양이 다도해 바다로 지는 일몰과 노을이 아름다워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는 달아 공원, 음악당 건물과 연결된 전망데크 산책로를 따라 파노라마처럼 펼쳐진 다도해 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통영 국제음악당 해상데크로 발길을 붙잡는다.
 
16-17.jpg
거제 병대도 전망대
 
17-18.jpg
거제 신선대와 바람의 언덕
 
18-19.jpg
거제 구조라 해변

통영시와 맞닿아있는 거제시도 마치 신들이 건너는 징검다리처럼 크고 작은 섬들이 길게 도열해 펼쳐져 있는 병대도 전망대, 경관이 빼어나 사시사철 관광객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신선대와 바람의 언덕, 해변의 백사장과 맑고 푸른 바다의 아름다운 조화가 돋보이는 구조라 해변이 남해를 대표할만한 오션 뷰다.
 
19-20.jpg
순천 와온해변 전망대
 
20-21.jpg
광양 망덕포구

이외에도 순천시는 넒은 공원과 산책로를 따라 특색 있는 갯벌 경관을 만날 수 있는 와온해변 전망대를 대표적인 명소로 꼽을 수 있으며 광양시는 섬진강 끝자락에서 강이 바다가 되는 경관을 볼 수 있는 명소로 광양 망덕 포구를 꼽을 수 있다.  오래된 수문, 배알도, 해상 보도교 등 망덕 포구만의 고즈넉한 분위기를 즐기기엔 더할 나위 없다.
 
 
<저작권자ⓒ모토야 & www.motoy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1770
 
 
 
 
 
  • (주)넥스틴ㅣ등록번호 : 서울-아02108 | 등록일자 : 2012년 5월 7일 | 제호 : 모토야(http://www.motoya.co.kr)
  • 발행인, 편집인 : 김재민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광평로280, 1215호 (수서동 로즈데일오피스텔)
  • 발행일자 : 2012년 5월 7일 | 대표번호 : 02-3452-7658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민    
  • Copyright © 2012 NEXTEEN. All right reserved.
모토야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